글쓰기 책쓰기 생성형AI/챗GPT

챗GPT와 글쓰기: ⑤이젠 중요한 것은 수정 작업이다

이제 챗GPT와 글쓰는 시대가 열렸다. 챗GPT 이전까지는 책을 쓰는 일은 어려운 과정이었다. 많은 작가들도 이를 산고의 고통에 비유하곤 한다. 챗GPT와 글쓰기를 경험하고 보니, 이전과는 달라졌다는 것을 알게된다. 작업 속도는 빨라지고, 품질은 그대로 유지되기 때문이다. 글쓰기의 패러다임은 현재 변화하고 있다는 것을 알아볼 수 있다. 이에 대해 소개하겠다.

블로그 운영과 책 집필에 챗GPT와 함께 작업하고 있다. 챗GPT의 도움으로 전자책 한 권도 집필하였다. 책쓰기 작업은 2000년부터 시작해 왔으니, 오랜 시간동안 해오던 일이다. 언제나 글쓰기 작업은 어려웠다. 많은 작가들이 책 한 권을 내는 과정을 산고의 고통에 비유하곤 하는데, 이를 통해 집필 과정이 얼마나 힘든 여정인지 알 수 있다. 이번에 챗GPT와 함께하는 글쓰기를 경험하고 보니, 이전과는 많은 차이를 느낄 수 있었다.

글쓰기와 챗GPT와 글쓰기 차이점

기존 글쓰기와 챗GPT를 이용한 글쓰기의 차이점은, 챗GPT가 글을 직접 작성하도록 도와준다는 것이다. 이것이 핵심이다. 챗GPT를 활용해 초안을 만들수 있기에 이미 글쓰기의 한 단계를 넘어선 것이다. 이는 글쓰기의 부담을 덜어주고, 새로운 기회를 만들어준다.

글쓰기의 변화, 챗GPT가 바꾸는 작업 흐름 ‘이젠, 수정 중심으로’

전통적인 글쓰기에서 초안 작성은 전체 과정의 절반 이상을 차지하곤 한다. 그러나 챗GPT와 함께 글쓰기를 진행하면, 이 시간이 크게 줄어든다. 이렇게 글쓰기 시간이 대폭 단축되면서, 수정하는 과정의 중요성이 증가했다. 이런 변화는 ‘어떻게 수정하느냐’가 핵심적인 문제로 떠오르게 한다.

글쓰기 시간이 크게 단축되었지만, 그만큼 수정 작업의 중요성이 증가했다. 이는 글쓰기 과정을 효율적으로 바꾸고, 콘텐츠 제작에 있어 새로운 기회를 열었다.

챗GPT를 활용하면, 몇 가지 질문만으로도 글의 초안을 쉽게 만들 수 있다. 하지만, 그 초안을 원하는 형태로 수정하는 것은 그리 간단하지 않다. 이 과정은 상황에 따라 반복적인 노력을 필요로 하며, 그 과정에서 글을 어떻게 나의 색깔로 재구성할 것인지에 대한 고민이 요구된다. 이것이 바로 챗GPT와 함께하는 글쓰기의 새로운 패러다임이다.

챗GPT와의 집필 경험 ‘속도는 빨라지고 품질은 그대로’

최근에 집필한 ‘실패하지 않게 일하는 법‘이라는 책은 한 달만에 완성되었다. 같은 작업을 전통적인 방식으로 진행했다면 적어도 2~3달은 걸렸을 것이다. 그러나 이번에는 챗GPT의 도움으로 작업 속도가 크게 향상되었다. 더구나, 내용 구성과 제작 과정에서 부담이나 문제점은 거의 없었다.

초안 작성 후에도 많은 시간을 수정 작업에 쏟아부었다. 여러 차례의 수정을 거치며 초고를 업데이트 하였고, 챗GPT의 도움으로 반복적인 수정을 통해 교정까지 완료하였다. 그 결과, 초안 작성과 함께 수정이 상당한 시간을 차지하게 되었다. 이 과정에서 좋은 콘텐츠를 만들어 내는 기회를 얻는 방법을 익힐 수 있었다.

챗GPT와 함께 하는 글쓰기에서 수정 작업은 전체 작업의 60% 이상을 차지한다는 것을 경험하게 되었다. 이런 경험은 속도가 빨라지는 한편, 품질 역시 유지하는 방법에 대해서도 알게 되었다.

챗GPT와 글쓰기 능력을 높이는 ‘프롬프트 활용법’ 내용중에서

챗GPT와 함께하는 글쓰기는 중요해지고 있다. 새로운 기술들이 나타나면서, 글쓰기 방식이 크게 변하고 있다. 이런 변화로 인해 새로운 작가도 생겨나고 있다.

단지 생각을 정리하는 것 이상으로, 이제 우리는 챗GPT와 함께 더 깊은 주제를 탐색하고 있다. 챗GPT를 활용하면, 우리는 글을 우리가 원하는 대로 더 쉽게 만들 수 있다. 이젠 챗GPT와 새로운 글쓰기 시대가 우리 앞에 열려가고 있다.

해당 문서에 대한 추가 참고자료 입니다

Leave a Comment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